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노동/일자리/창업
지난해 공공기관 직원 평균연봉 6,484만원2014년보다 2.1% 상승, 1억원 이상 기관도 2곳

예탁결제원과 한국투자공사(KIC)의 직원 평균 연봉이 1억원이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1일 공공기관 경영정보 시스템 알리오(www.alio.go.kr)에 따르면 지난해 예탁결제원 직원의 평균 연봉은 1491만원, KIC1134만원이었다. 두 곳은 부설기관을 제외한 321개 공공기관 중 연봉이 가장 높은 1, 2위였다.

이어 한국과학기술원은 평균연봉 9881만원으로 3위를 차지했다. 45위는 한국원자력연구원(9867만원)과 한국전자통신연구원(9801만원)이었다.

공공기관 전체의 지난해 직원 평균 연봉은 2014(6349만원) 보다 2.1% 오른 6484만원이었다.

공공기관 신입사원 초봉의 경우 한국원자력연구원이 4846만원으로 가장 높았다. 다음으로 한국과학기술원(4833만원), 한국연구재단(4700만원)이었다.

또 기관장 연봉은 한국과학기술원이 4108만원으로 유일하게 4억원을 넘겼다. 기업은행이 37250만원으로 2, 산업은행이 36550만원으로 3위에 올랐다.

노경석 기자  cavalry4@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