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부동산건축
울산시 어린이 테마파크에 '아이들의 상상이 피어오른다'대흥종합엔지니어링 건축사사무소 '두둥실, 아이들의 상상이 피어오른다' 당선

울산시가 개최한 어린이 테마파크 건립 공사 건축설계공모 작품심사위원회결과, 대흥종합엔지니어링 건축사사무소가 응모한 두둥실, 아이들의 상상이 피어오른다가 당선작으로 선정됐다.

이번 공모전은 지난 212일 전국에서 10개 업체가 참여한 가운데 현장설명회를 거쳐 594개 업체가 신청했다. 주요 설계 심사는 독창적이며 특색 있고, 예술성, 조형성, 상징성과 배치계획, 평면계획, 부대시설주차계획 등에 중점을 두어 실시됐다.

당선작 두둥실, 아이들의 상상이 피어오른다는 대왕암이라는 좋은 경관과 아이들의 시각적 호기심을 고려 건물 외관이 자연경관을 거울처럼 직접 투영시켜 아이들의 호기심을 유발하는 계획을 했으며, 보행자 시선이 가장 많이 닿는 1층 공간을 비움으로서 부지자체의 개방감을 극대화 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또한 넓은 경사지를 활용함으로써 생기는 외부계획공간들의 지반고 차이를 자연스러운 경사도로 이어주는 보행계획을 하였다는 점에서 큰 점수를 받았다.

   
▲ 울산시 '어린이 테마파크' 당선작 조감도

울산시 관계자는 울산의 문화와 산업을 대표하고, 가족단위 관람객과 유아 및 어린이가 체험하고, 울산시민이 자긍심을 가질 수 있는 시설로 건립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어린이 테마파크는 총 1054천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동구 등대로 80-163 일원 부지 21, 연면적 2, 지하 1, 지상 2층 규모로 조성된다. 테마파크에는 놀이 및 체험시설, 애니메이션 관람, 로봇체험 프로그램 등 어린이가 좋아하는 다양한 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다.

이에 시는 향후 6월 중 설계용역 계약 및 착수에 들어가고,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을 6월부터 12월까지, 건립공사는 20172월부터 시작해 12월에 준공할 계획이다.

김지은 기자  newsmallkr@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