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부동산건축
하반기 건설업 임금 일평균 17만5천원, 전반기 대비 3.9% 상승주택경기 활성화로 기능인력 수요 증가 영향

대한건설협회는 2016년 하반기 적용 건설업 임금실태를 조사한 결과 117개 직종의 일평균임금이 17만5천71원으로 나타났다고 1일 밝혔다.

이는 전반기에 비해 3.86%, 전년동기대비 7.18% 상승한 것이다.

금번 건설업 임금실태조사 통계는 전국 2천개 공사현장의 2016년 5월 건설근로자 임금을 조사·집계한 것이다.

조사결과를 분야별로 살펴보면 전체 117개 직종 중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91개 일반공사직종은 전반기 대비 3.9% 상승해고, 광전자 5.95%, 문화재 2.3%, 원자력 3.36%, 그리고 기타직종은 5.57% 상승해 전체적으로 전반기 보다 상승폭이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대한건설협회 관계자는 “주택경기 활성화 영향으로 민간 주택수주 및 비주거 건축 수주가 크게 증가해 지난해부터 올 상반기까지 주거용 착공면적이 늘어나면서 기능인력에 대한 수요가 증가한 것이 임금상승의 주요 원인”이라고 분석하였다.

한편 대한건설협회는 내국인 신규 기능인력 유입 저조 및 고령화 등에 따라 숙련 기능인력 확보가 어려워지는 등 기능인력 수급 불균형 문제로 인한 임금상승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노경석 기자  aclass@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