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노동/일자리/창업
경부 지역맞춤형 일자리 창출에 45억원 예산 확보특화된 사업 추진 계획

경북도가 지역의 고용문제 해결을 위해 분야별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도는 ‘2017 고용노동부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창출 공모사업’에서 16개 사업에 국비 45억원을 확보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사업비 확보를 통해 경북도는 고용관련 기관과 컨소시엄을 구성하고, 일자리창출․고용촉진․직업능력개발 등 특화사업, 포럼․연구사업․패키지․혁신프로젝트사업 등 분야별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올해 경북도가 제안한 혁신프로젝트 사업은 지역 내 산업전망과 노동시장에 대한 특성과 여건을 면밀히 분석해 전략과제를 발굴했으며, 전문가로 구성된 혁신프로젝트 TF팀을 구성해 지역현안과 산업분야별 맞춤형 일자리로 연계할 수 있는 혁신선도사업을 적극 발굴한 결과 지난해 6억원보다 11억이 증가한 17억원을 확보했다.

올해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 주요사업은 우수시행사업으로 ‘Smart 두레공동체사업’에 5억2천500만원을 투입해 도․농간 일자리미스매치 해소에 도움을 줄 계획이다. 또 ‘청년과 함께하는 산업단지조성사업’은 8억7천900만원 투입해 산업단지 내 젊은 인재들이 스스로 찾아오는 공간으로 바꾸고 취업지원에서 근로환경개선까지 제공한다.

이 밖에도 신규발굴사업으로 2017년 지역맞춤형 교육훈련사업 수료자 중 취업된 근로자의 역외유출방지와 장기재직 유도를 위해 ‘취업장려금 지원사업’, 생산기반산업 고용창출사업 등을 진행한다.

지역혁신프로젝트사업은 ▶동부권 철강과 서부권 전자산업 구조조정으로 인한 ‘위기산업 SOS프로젝트’ ▶남부권 지능형 기계 전략산업 지원을 위한 ‘전략산업고용팝콘 프로젝트’ ▶혁신추진단 업무강화와 일자리목표공시제 컨설팅 등 ‘고용컨트롤타워 Must be’ 등이다.

김남일 경상북도 일자리민생본부장은 “도민들에게 폭넓은 취업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좋은 일자리를 지속적으로 발굴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노경석 기자  aclass@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