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부동산건축
대구를 대표하는 건축물을 찾는다, '대구시 건축상' 공모

대구시는 공공기여도가 탁월하고 도시 공간의 품격을 높이는데 기여한 건축물을 선정해 시상하는 ‘대구광역시 건축상’을 공모한다고 5일 밝혔다.

공모 대상은 지역 내 건축물 중 2015년 7월 1일부터 2017년 6월 30일(2년간)까지 사용승인 된 건축물로 구청장·군수 및 대구지역 건축 관련 단체장의 추천을 받은 작품이다.

공모기간은 7월 10일부터 8월 11일까지이며, 대구시 건축주택과로 추천서, 조감도(현장사진), 작품설명서 등을 제출하면 된다.

제출된 작품은 9월 중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를 거쳐 대상 1점, 일반 및 공공분야 각각 금상 1점, 은상 1점, 동상 1점을 선정해 건축주, 설계자, 시공자에게 상패와 함께 해당 건축물 등에 부착해 홍보할 수 있는 동판을 수여한다.

작품은 올해 11월 ‘2017 대구건축문화비엔날레’ 행사 시 전시할 예정이다.

대구시 우상정 건축주택과장은 “대구시 건축상을 통해 지역의 우수한 건축물을 널리 알려 품격 있는 도시를 구성하는 건축의 역할과 공공적 가치를 널리 알리고 건축의 질적 수준과 우리 지역의 도시경쟁력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노경석 기자  aclass@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