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기업
경북도 '일자리창출 우수기업' 직접 방문해 격려올 상반기까지 96개 기업이 '일자리창출 우수기업'에 선정

경북도는 11일 ‘일자리창출 우수기업 방문의 날’ 행사를 열었다. 이날 우병운 경제부지사는 구미 지역의 ㈜GE솔라를 방문, 우수기업을 격려했다.

경북도는 지난 6월말 2017년 상반기 일자리창출 우수기업을 선정했다. 올 상반기에는 ▶성신오토텍(경주) ▶미래플러스(문경) ▶GE솔라(구미) ▶현대스풀(경주) ▶에스티알(경산) ▶예스코리아(상주) 등 6개 업체가 선정됐다. 이에 따라 지난 2010년부터 올 상반기까지 총 96개의 기업이 일자리창출 우수기업으로 이름을 올렸다.

이번에 일자리창출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6개 업체는 지난 2016년 10월부터 2017년 3월까지 6개월간 ▶ 신규 고용인원 및 고용증가율 ▶정규직 채용(전환) 비율 ▶청장년 인턴사원 채용 등의 실적지표를 바탕으로 심사한 결과, 열악한 구인․구직환경 속에서도 미취업으로 힘들어하는 청년들에게 취업 기회를 주고 국도정 최우선 과제인 일자리창출에 앞장서 지역 산업발전에 노력한 공적을 인정받았다.

이 날 경제부지사가 방문한 (주)GE솔라는 2001년 설립한 자동화설비 제작 전문기업으로 전문기술 개발과 인력양성 프로그램을 통해 지속적인 기술혁신 노력으로 매년 성장을 거듭해 지난해 130억원의 매출을 기록했으며, 올해에도 150% 매출성장이 예상되는 건실한 기업이다.

특히, 이 기업은 고용노동부 주관 청장년인턴제 참여, 자체 인력교육훈련 프로그램 운영 등을 통해 근로자 장기근속 유도는 물론, 어려운 고용여건 속에도 지역의 젊은 우수인력 채용 등 일자리창출에 앞장서고 있다.

우병윤 경상북도 경제부지사 이 날 행사에 참석해 “최근 경제 지표가 좋지 않은 가운데서도 지역 중소기업이 사회적 책임에 앞장서 일자리 문제 해결에 노력하는 모습에 감사할 따름이다”며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경북도에서도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앞으로 더 많은 청년 인재들을 채용해 기업성장은 물론 지역발전의 버팀목이 될 수 있길 바란다”며 기업체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한편 경북도는 선정된 우수기업에게 2년간 중소기업 운전자금 등 각종 자금지원 우대, 중소기업 인턴사원 및 해외마케팅 대상업체 우선 선발, 세무조사 유예, 근로환경개선 사업비 지원 등 다양한 인센티브를 제공할 계획이다.

노경석 기자  aclass@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