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내가 만든 푸른옥상 자랑해보세요, '푸른 옥상가꾸기 콘테스트' 개최7월말까지 접수, 총 상금 700만원

대구시는 올해 처음으로 ‘푸른 옥상가꾸기 콘테스트’를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시는 2007년부터 푸른 옥상가꾸기 사업을 추진해 2016년까지 공공부문 45개소, 민간부문 391개소 등 총 436개소, 8만4천398㎡를 녹색공간으로 조성했다. 올해는 사업비 10억3천600만원을 투입해 대구북구청 등 4개소의 공공부문과 34개소의 민간부문 대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시는 이 같은 사업의 성과를 공유하고 앞으로 사업추진의 홍보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푸른 옥상가꾸기 콘테스트’를 열기로 했다.

대구시 관계자는 “우리 도시의 명물 도시철도3호선 ‘하늘열차’의 운행과 드론의 생활화 시대를 맞아 집과 건물의 옥상 정원 가꾸기에 대한 관심이 나날이 증대되고 있는 가운데 열리는 이번 콘테스트에는 참가자들의 다양하고 이색적인 옥상 정원이 우승을 놓고 치열한 경쟁을 펼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콘테스트 접수는 7월말까지 시청 홈페이지에서 참가 신청서를 내려받아 이메일(topcontest@naver.com)로 제출하면 된다. 참가자격은 옥상녹화를 조성한 대구시민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고 국가나 지방자치단체 등 공공시설은 참가를 제한한다.

심사는 접수 신청 한 옥상공간을 대상으로 서류심사와 전문가의 심층심사를 거칠 예정으로, 식물의 선택과 배치를 통한 디자인의 창의성, 주변 환경과의 조화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한 평가점수를 종합하여 우수 옥상을 선정할 예정이다. 시상은 8월 18일 열리며 대상 1개소 300만원, 최우수 1개소 200만원, 우수 1개소 100만원, 특별상 2개소 각 50만원씩 총 상금 700만원을 수여한다.

대구시 신경섭 녹색환경국장은 “이번에 개최하는 콘테스트는 대구시가 ‘글로벌 숲의 도시’로 한걸음 더 나아갈 수 있도록 옥상녹화에 대한 중요성과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홍보하고, 내 집 정원 갖기 운동의 필요성이 절실한 시대 트렌드를 반영하여 시행하는 행사인 만큼 시민들의 적극적인 호응과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구 비산 4동 주민센터 옥상 정원

박상희 기자  sanghee@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