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부동산건축
대학생 주거 부담 덜어준다, 월 7만원 원룸 지원

대구시는 대학생들의 주거비 부담을 덜어 주기 위해 다가구주택 56호를 특별공급 한다.

이번에 공급되는 56호의 다가구주택은 대구시가 보유중인 전용면적 50㎡(15평)이하 원룸형식으로, 달서구 22호, 남구 15호, 동구 8호 등이다. 임대료는 시세의 30% 수준인 보증금 190만원에 월 7만원대로 9월 개학 전 입주할 수 있다.

신청자격은 대구시 및 연접소재 대학교에 재학 중인 학생으로 수급자‧한부모 가족, 도시근로자 월평균소득 70%이하 가구의 대학생이 대상이다.

입주를 희망하는 학생은 오는 24~27일 대구도시공사 주거복지처(북구 고성동 소재)에 직접 방문 신청해야 하고, 경쟁률이 높을 경우 수급자‧신입생‧대구시 외 지역 학생에게 우선권을 줄 계획이다.

대구시 우상정 건축주택과장은 “현재 공공원룸을 저소득층 가구의 대학생에 한해 공급하고 있으나, 내년도에는 입주자격을 확대하고 셰어형 청년주택‧역세권 청년주택 등 다양한 청년임대주택을 도입해 대학생 등 청년층 주거비 부담을 줄이겠다”고 말했다.

노경석 기자  aclass@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