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동영상뉴스
[디지털경제TV] 경북도, 사회적경제 육성 및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경상북도는 30일 오전 경산시 일원에서 ㈜현대그린푸드와 ‘사회적경제 육성 및 활성화를 위한 MOU’를 체결하고, 사회적가치 창출과 확산을 위한 청년 사회적기업가들의 네트워크 공간인‘청년괴짜방’1호점을 오픈했다.

현대그린푸드는 연매출 1조 5천여억원에 8,000억원 규모의 구매력을 보유한 대형 식자재 유통사이다. 사회적기업이 생산하는 지역 농산물에 대한 구매지원 확대와 더불어 보유한 품질관리 역량과 인프라 등을 사회적기업과 공유하면서 경상북도의 사회적경제 확대에 기여하게 된다.

‘청년괴짜방’은 청년들이 다양한 사회적 가치에 대한 실험과 도전을 준비하는 창업네트워크 공간으로 설치·운영된다.

경북도는 올해 내에 ‘청년괴짜방’을 4개 정도 추가 설치하고, 공감네트워크 운영, 지역민과 함께 융화되는 서포터 제도, 사회적기업 멤버십 제도 등 지역의 특성과 환경에 맞는 다양한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경북도는 이번 추경에 6억원의 예산을 편성해 지역공동체형 청년 사회적기업 10개 육성과 청년 선호도가 높은 공익형 프랜차이즈 카페 청년 사회적기업 10개를 육성한다.

현대그린푸드는 경북도가 발굴한 사회적기업의 견실한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지역공동체형 청년 사회적기업이 생산하는 농산물에 대해 공동 품질관리와 함께 5년간 안정적인 거래선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프랜차이즈 카페형 사회적기업에는 고급 원두커피의 원가절감 지원, 사이드메뉴 및 용기 개발지원 등을 제공하고, 사회적기업의 시장 진입 및 판로 확대를 위해 현대백화점과 현대홈쇼핑을 통한 마케팅을 지원할 계획이다.

한지현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