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경북, 예비농업인 대상 멘토링 실시2030리더 창농자금 연 1천만원 지원도

경북도(도지사 김관용)가 예비농업인을 대상으로 멘토링을 실시하고 2030리더에게 창농자금을 지원한다.

청년 예비농업인 멘토링 지원사업은 농촌에 정착예정인 대학생 중심의 청년에게 선도농장에서 영농기술, 농업경영에 필요한 실습을 통해 안정적 정착을 도와주기 위해 월 100만원을 지원하고 선도농가(멘토)는 월 50만원을 지원한다.

2030리더 창농자금 지원사업은 농산물 생산, 가공, 유통에 필요한 장비 등 기반구축을 위한 씨앗자금을 지원하여 유능한 청년농업인을 발굴하기 위한 사업으로 3년간 연 1천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아울러, 경북도에서는 소양과 자격을 갖춘 청년 농업인 육성을 위해 농고졸업, 대학졸업, 일반귀농인 등 대상별 차별화된 교육체계를 구축하였으며 올해부터는 창농단계를 거친 젊은 농업인이 농촌의 주역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반구축을 위해 도 자주재원인 농어촌진흥기금을 저리 융자해 주고 있다.

또한 경북도는 앞으로 젊은 농업인의 아이디어 현장 구현 및 청년농업의 성공모델 정립을 위한 다양한 정책발굴 및 예산확보에 노력할 계획이다. 최영숙 경상북도 농업정책과장은 “아이디어와 지식기반의 사람 중심 첨단농업과 농촌을 이끌어 갈 후계세대 육성을 위해 청년농업에 꾸준한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노경석 기자  aclass@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