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금융보험
[디경TV]대구은행 압수수색, 박인규 은행장 비자금 조성 의혹박인규 행장 등 의혹 관련자 횡령 혐의 입건

경찰이 비자금 조성 의혹을 받는 대구은행을 압수수색했습니다.

대구경찰청은 오늘(5일) 오전 10시 10분부터 오후 2시까지

대구은행 제2본점 등 12곳에 대해

수사관 50여 명을 투입해

압수수색에 들어갔다고 밝혔습니다.

수색 대상은 비자금 조성에 연루된 혐의를 받고 있는

박인규 행장과 부장급 간부 등 6명의 사무실과 자택 등입니다.

앞서 경찰은 이들을 업무상 횡령 혐의로 입건했습니다.

박 행장 등은 취임 직후인 지난 2014년 3월부터 7월까지

법인카드로 상품권을 대량 구매한 뒤

판매소에서 수수료를 공제하고 현금화하는

일명 '상품권깡' 수법으로 비자금을 조성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대구은행이 비자금을 조성했다는 투서가 접수되면서

그동안 내사를 진행해습니다.

압수수색을 마친 경찰은 자료를 분석하고

조만간 박 행장 등을 소환해 비자금 사용처에 등에 대해서 조사할 계획입니다.

 

노경석 기자  aclass@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