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6차산업 성장에 나서는 경북,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사업비 1천600억원 확보지역내 98개 지구에 사업실시 예정...청년 일자리 창출

경북도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한 ‘2018년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농촌개발분야 신규지구 공모를 통해 98개 지구에 총1천652억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

이번 사업의 구체적 내용을 보면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에 17개 시군 21개 읍면 1천168억원 ▶마을단위 공동체 활성화와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창조적 마을만들기사업에 20개 시군 49개 권역 306억원 ▶농어촌지역의 쾌적하고 다양한 형태의 환경정비을 위한 맑은물 푸른농촌가꾸기사업에 15개지구 139억원 ▶시군 창의사업에 2개지구에 20억원 ▶시군지역 역량강화사업에 11개시군 19억원을 투입한다.

김주령 경상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이번에 선정된 사업들은 농촌발전의 새로운 패러다임인 6차산업 성장의 원동력이 될 것”이라며 “귀농귀촌에 친화적인 농촌환경 인프라 조성으로 청년 일자리 창출과 연어가족의 새로운 희망의 꿈터로 탈바꿈시켜 귀농귀촌의 1번지인 경북도의 명성을 이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대광 기자  gwangd@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