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도심 농부의 모든 것, '대구도시농업박람회' 24만명 방문

지난 7일 대구농업마이스터고에서 열린 ‘제5회 대구도시농업박람회’가 10일 폐막했다. ‘도심속의 자연, 도시농부’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박람회에는 4일 동안 24만여명이 방문해 성황을 이뤘다.

대구시는 이번 박람회가 다양한 도시농업관련 체험행사와 정보를 소개하고, 실천 가능한 텃밭, 사무실, 가정의 옥상 쉼터 모델을 제시하여 도시농업에 대한 이해도를 높였다고 평가했다. 대구시 관계자는 “특히 80m에 이르는 대규모 박과 채소터널, 옥수수 미로수확, 과일빙수 만들기 체험이 인기를 끌었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올해 새롭게 선보인 향기로운 허브정원, 그린오피스 모델관, 옥상쉼터가 큰 관심을 받았고, 대구시농업기술센터에서 조성한 도시농업 모델관에서는 다양한 텃밭모델과 도시농업 농기자재 시연과 더불어 귀농귀촌 상담까지 도시농업의 모든 것을 한자리에서 보여 주었다. 또한 행사기간 내내 다양한 음악회와 이벤트가 진행되어 참관객의 즐길 거리를 더 했으며 다양한 세미나도 동시에 개최되어 관련 기관, 단체, 시민들의 소통의 장이 됐다.

대구시 이동건 농산유통과장은 “박람회를 통해 제시된 다양한 도시농업 모델을 통해서 6차 산업으로 불리는 농업이 도심에서도 충분히 가능성이 있다는 것을 보여주었고, 도시민들의 여가생활 확대 및 녹색도시 조성 등 도시농업 발전과 확산에 도움이 될 수 있는 행사로 키워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노경석 기자  aclass@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