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노동/일자리/창업
경북 청년창업제품 판매 '청년플러스' 서울 홈플러스에 개점지역 청년창업 25개 기업 150여 상품 판매

경북도는 26일 서울 홈플러스 목동점에 경북청년CEO 창업제품 판매 매장인 ‘청년플러스’가 오픈했다고 밝혔다.

‘청년플러스’는 지난 9월 15일 경북도와 홈플러스, 청년CEO가 창업제품 판로 활성화를 위해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오픈하는 전국 최초의 사례이다. 서울 목동점의 1호 오픈을 시작으로 도는 전국 7개 광역시로 판매 플랫폼을 확대하고 특별 판매전과 동시에 청년 창업가 마케팅 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 프로그램을 동시에 추진할 예정이다.

수도권 첫 매장인 ‘청년플러스’는 40㎡ 규모로 화장품, 커피원두, 핸드메이드 봉제 인형, 식품류 등 경북청년창업 25개 기업 150여 상품을 판매한다.

경북도는 ‘청년플러스’ 오픈식을 기념해 이달 29일까지 1만원 이상 구매 고객들을 대상으로방향제와 칫솔꽂이를 사은선물로 증정한다. 또 올해 연말까지 매주 금~일요일 매장을 방문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사은선물 증정 프로모션을 진행하는 등 경북 청년기업들의 우수 상품들을 적극 홍보해 나갈 예정이다.

전강원 경상북도 청년정책관은 “청년플러스의 첫 서울 매장 오픈을 시작으로 전국 시도에 경북 청년 기업들을 알릴 수 있는 안테나숍을 확장해 나가고 다양한 마케팅 지원을 통해 청년창업스타기업을 육성하는데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장윤혁 기자  jang@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윤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