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동영상뉴스
[디지털경제TV] 대구, '서문한옥게스트하우스' 개장… 전통 체험프로그램 운영

전국 최대 규모의 야시장 조성으로 많은 방문객이 찾는 서문시장 인근에 ‘서문한옥게스트하우스’가 2일 개장했다.

대구시에 따르면 서문시장 5지구 뒤편(중구 큰장로 24길 26 일원)에 위치한 서문한옥게스트하우스는 대지471㎡에 건물연면적은 230㎡로 건축됐다.

시설별로는 1층은 간단한 식사나 차를 마실 수 있는 공동생활공간 및 카페시설이며, 객실은 2~3층에 총 7개로 8인실 2개, 4인실 1개, 2인실 4개 등으로 구성해 30명 정도를 수용할 수 있다.

방마다 에어컨, 냉장고, TV 등 가전제품이 잘 갖추어져 있어 가족이나 단체 투숙객이 즐겨 찾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방마다 개별 화장실을 갖추고 있어 안전과 프라이버시를 중요시하는 여성 고객에게도 인기가 좋을 것으로 예상된다.

투숙객을 대상으로 조식(토스트, 수프, 죽과 같은 게스트하우스 전용 메뉴) 을 제공하고, 야간에는 투숙객끼리 우정과 소통을 다질 수 있는 야간파티를 한옥 정원에서 즐길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아울러, 서문한옥에서는 전통한복체험, 전통문화놀이 등의 다양한 전통문화 체험프로그램을 숙박여부와 관계없이 신청자 누구에게나 제공해 열린 전통문화 체험공간으로 운영할 예정으로, 전통한옥에 대한 정취와 게스트하우스만의 친화감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공간이 될 전망이다.

특히 서문한옥은 김광석 거리, 팔공산 등 대구 대표 관광지와 연계 관광이 가능하고 특히 서문시장 야시장의 다양한 먹거리와 최근 마련된 플레이존과 미디어 파사드 콘텐츠 영상 등 색다른 체험도 함께 즐길 수 있다.

한지현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