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동영상뉴스
[디지털경제TV] '글로벌 로봇 비즈니스 협력 대구 선언문' 채택

대구시는 16일 권영진 시장과 한·미·프·중 4개국 5개 로봇클러스터의 대표가 모여 로봇산업의 발전과 상호 협력을 위한 ‘글로벌 로봇비즈니스 협력 대구선언문’을 채택했다.

대구시는 이달 15~17일까지 3일간 ‘2017 대구 글로벌 로봇 비즈니스 포럼’을 개최하고 있다. 

이번 포럼은 4개국 5개 로봇클러스터 대표, 국내외 로봇 기업대표 50명, 로봇관계자 300명이 참석한 가운데 글로벌 로봇산업의 현황과 향후 발전방향을 한 눈에 알아볼 수 있는 행사다.

특히 ‘글로벌 로봇비즈니스 협력 대구선언문’ 에는 한국 대경로봇기업진흥협회(70개사), 미국 메사추세츠(150개), 미국 실리콘 벨리(200개), 프랑스 론알프(1천개), 중국 절강성(60개) 등 1천500개사로 구성된 4개국 5개 로봇클러스터가 서명에 참여했다.

또 향후 대구로봇포럼에 참가의향을 보이고 있는 러시아,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로봇협회 등 3개국 관계자도 참가했다.

이번 선언문에는 로봇이 미래 인류 삶의 질을 향상하고, 여러 가지 사회적 문제 해결에 큰 기여를 할 수 있다는 공동 인식을 바탕으로, 로봇산업 발전을 위한 정기적인 국제교류, 새로운 비즈니스 영역 창출, 4차 산업혁명 관련 로봇 트렌드를 확인하는 장을 마련하기 위한 공동노력, 글로벌 로봇 비즈니스 포럼 협의체 구축 등의 내용이 담겨 있다.

한지현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