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금융증권
직장인 10명 중 3명 '암호화폐에 투자 경험 있다', 80%는 '돈 벌었다'

‘주식말고 암호화폐에 투자한다’

암호화폐에 대한 관심이 날로 커지는 가운데 직장인 10명 중 3명 이상이 암호화폐체 투자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이들 중 80%는 이익을 본 것으로 파악됐다.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대표 이정근)은 최근 직장인 941명을 대상으로 암호화폐 투자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설문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31.3%가 암호화폐에 투자하고 있다고 답했으며 이들이 투자한 액수는 1인당 평균 566만원이었다. 100만원 미만이 전체의 44.1%로 가장 많았지만 1천만원 이상을 투자한 직장이도 12.9%나 됐다.

투자자의 80.3%는 이익을 봤다고 응답했으며, '원금 유지'와 '손실' 응답 비율은 각각 13.2%와 6.4%였다. 이익률에 대해서는 '약 10%'라고 응답한 직장인이 21.1%로 가장 많았으나 100% 이상도 19.4%에 달했다. 특히 100% 이상 이익을 냈다는 응답자의 평균 수익률은 425%에 달했다.

직장인이 암호화폐에 투자하는 이유로는 '고수익을 얻을 수 있는 가장 빠른 방법'이라는 응답이 54.2%(복수응답)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적은 자본으로 투자 가능(47.8%), 장기적으로 가치 상승 기대(30.8%), 투자방법이 쉬워서(25.4%) 등의 순이었다.

한편 암호화폐 투자로 인해 생긴 습관이나 증상으로는 '인터넷 커뮤니티 게시판을 자주 확인한다'(39.7%·복수응답), '업무 집중도가 떨어진다'(27.5%), '수익률에 따라 감정 기복이 심하다'(22.4%) 등을 꼽았다.

디지털경제 DB

노경석 기자  aclass@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