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청년창업과 전통시장의 콜라보를 기대한다, '청년, 창업 그리고 교동' 토크쇼 30일 진행대학생 기업 '반디협동조합' 주관...청년 창업에 필요한 요소들 논의

전통시장과 청년창업의 협력을 통해 시장의 활성화를 일으키려는 움직임이 나오고 있다. 

대구 중구청과 반디협동조합, 교동시장 상인회 등은 30일  오후 1시 중구 '패션주얼리전문타운' 4층 회의실에서 '청년, 창업 그리고 교동' 토크쇼를 진행한다. 

대구권 대학생으로 구성된 사회적기업 '반디협동조합'이 마련한 이번 토크쇼는 전통시장의 활성화 방안 중 하나로 '청년창업 육성'을 접목시킬 수 있는지를 논의하는 자리이다. 창업에 관심있는 청년들의 진솔한 이야기를 통해 창업에 대한 어려움과 고충을 편하게 나누고 청년들이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서로 찾아내자는 것이다. 

특히 전통시장의 강점과 불편요소를 파악해 청년예비 및 창업자에게 전통시장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이를 바탕으로 청년들이 전통시장 안에서 성장할 수 있는지 그 가능성을 이야기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30일 대구 패션주얼리전문타운에서 '청년, 창업 그리고 교동' 토크쇼가 열린다. 교동시장 모습 (사진=디지털경제 DB)

2부에는 교동상인회와 중구청 관계자, 청연창업 희망자를 비롯해 사회적기업인 웰컴즈의 김재현 대표가 반디협동조합과 함께 자유로운 토론을 펼칠 예정이다. 

반디협동조합 관계자는 "창업을 희망하는 청년에게 가장 필요로 하는 요소를 전통시장이 제공할 수 있는지를 파악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토론 이후에는 참여자들이 청사초롱 체험, 교동 시장 투어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노경석 기자  aclass@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