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자동차/모터
6년만에 새롭게 태어나는 '올뉴 K3'기아차 렌더링 이미지 공개, 15일 디트로이트 모서터쇼에서 모습 드러낼 예정

기아자동차의 대표 준중형 승용차 K3가 6년만에 풀 체인지된다.

기아자동차(주)는 11일 ‘올 뉴 K3’의 렌더링 이미지를 최초 공개했다. 올 뉴 K3는 2012년 출시 후 6년 만에 선보이는 2세대 풀 체인지 모델이다.

기아차는 “올 뉴 K3의 전면부는 기아차의 상징인 호랑이코 형상 그릴, X자 형태로 교차된 주간주행등, Full LED 헤드램프를 적용해 스타일리시한 이미지를 강조했다”며 “또 롱후드 스타일을 기반으로 볼륨감을 더했으며, 범퍼 하단에는 대형 인테이크 그릴과 수평형 방향지시등이 포함된 에어커튼을 배치해 역동적인 이미지를 구현했다”고 설명했다.

올 뉴 K3의 후면부는 화살모양을 형상화 한 리어램프(Arrow-line LED 리어콤비램프)와 트렁크 가니쉬가 적용된다.

기아자동차가 11일 '올 뉴 K3'의 렌더링 이미지를 공개했다.(사진=기아자동차 제공)

실내공간의 경우 수평으로 뻗은 크롬 가니쉬를 적용한 센터페시아, 플로팅 타입의 내비게이션, 원형 사이드 에어벤트를 통해 스타일리시함을 강조했다. 또한 운전자의 사용성을 고려한 2단 콘솔 트레이, 조작이 용이한 버튼 레이아웃 등 편의성과 실용성을 향상시켰다.

K3는 1월 15일(현지시간)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전 세계 최초 공개할 예정이다.

김성용 기자  dragon@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