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부동산건축
동구 안심뉴타운 진행 '이상무', 대구시 "연탄공장 올해안에 철거"

대구 동구 주민의 숙원사업 중 하나인 안심연료단지 도시개발사업이 목표를 향해 한발한발 전진 중이다.

대구시는 올 상반기 중으로 안심뉴타운 조성공사의 토지 확보가 완료될 것이라고 8일 밝혔다. 안심뉴타운은 지난해 10월부터 지장물 철거공사를 시작으로 현재 토지확보율이 98%에 달했다. 현재는 노동청에 석면제거 신청 후 승인된 건물부터 철거 작업을 하고 있으며 약 4%의 공정율을 보이고 있다.

대구시 관계자는 “현재 영업 중인 연탄공장 3개 업체 가운데 2개 업체는 연탄수요가 감소하는 4월 이후에는 사업 추진에 차질이 없도록 적극 협조하는 방향으로 협의를 진행 중이다”며 “이전을 거부하고 있는 다른 1개 업체에 대해서도 지속적으로 설득작업을 진행 중이다”고 설명했다.

지장물 철거공사와는 별도로 기반조성공사는 2월경에 설계도서를 작성해 4월 말에 착공에 들어갈 예정이다.

안심연료단지 내 연탄공장이 철거되고 있다.(사진=대구시청 제공)

노경석 기자  aclass@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