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기업
포항시 글로벌 기업 유치로 일자리 창조, (주)에코프로지이엠 제 1공장 준공5년간 3천억원 투자...600여 명 채용 예정

리튬이차전지에 필요한 양극활 물질을 생산하는 (주)에코프로지이엠이 24일 포항 영일만산업단지에서 제1공장 준공식을 가졌다.

국내 대표 리튬이차전지 생산기업인 (주)에코프로의 외국인투자법인인 (주)에코프로지이엠은 지난해 6월, 포항시 북구 흥해읍 영일만 제1산업단지 내 공장 신축을 위해 착공식을 가진지 9개월 만에 공장 가동에 들어갔다.

리튬이차전지는 충전시 리튬이온을 제공하는 양극, 리튬이온을 저장하는 음극, 양극과 음극에서 발생한 전자가 외부회로를 통해 일을 할 수 있도록 내부단락을 방지하는 분리막, 리튬이온이 이동할 수 있는 공간과 환경을 제공하는 전해액으로 구성돼 있다.

(주)에코프로지이엠은 앞으로 5년간 총 3천여억 원을 투자해 순차적으로 제조공장을 건립하는 한편, 600여 명의 직원을 채용할 예정이다.

리튬이차전지는 높은 에너지 밀도로 전력을 저장할 수 있어서 반도체(두뇌), LCD(눈)와 함께 3대 핵심전략 산업의 하나로 주목받고 있으며, 갈수록 소형·경량화 되어가는 모바일 시장에서 제품의 경쟁력을 좌우할 핵심 요소로 평가받고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어내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든든한 버팀목이 되는 세계적인 기업으로 성장하기 바란다”며 “지속적인 투자환경 조성 및 적극적인 투자유치 활동을 통해 기업하기 좋은 포항, 일자리가 있는 포항을 만들어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리튬이차전지에 필요한 양극활 물질을 생산하는 (주)에코프로지이엠이 24일 포항 영일만산업단지에서 제1공장 준공식을 가졌다. 사진 = 경북 포항시 제공

 

노경석 기자  aclass@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