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동영상뉴스
[디지털경제TV] 대구 안심뉴타운 조성 본격화 ‘깨끗하고 건강한 복합 신도시’

대구도시공사는 30일 오후 안심연료단지 현장(대구 동구 각산동 865-2)에서 안심뉴타운 기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단지조성공사에 들어간다.

기공식은 식전 공연과 함께 경과보고, 기념사와 주요내빈의 축사, 발파식 순으로 진행됐으며, 주민 화합을 위한 태진아, 진성, 김용임 등 인기가수의 축하공연이 이어졌다.

안심연료단지는 1971년 대구 동구 율암동에 조성돼 그간 서민연료의 안정적인 공급과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했지만, 지난 2013년, 2014년 두 차례에 걸친 주민건강영향조사에서 폐질환 환자 160여 명이 발생하며 환경개선이 시급한 지역으로 대두됐다.

사업시행자로 지정된 대구도시공사는 사업비 5천여억 원을 투입해 총 면적 36만2천㎡ 규모의 안심연료단지를 쾌적한 주거환경과 상업 시설이 어우러진 ‘깨끗하고 건강한 복합 신도시’로 만들 계획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단지 내 총 2천여 세대 규모의 공동주택이 들어서 동구 율암동 일원이 유입인구 증가와 함께 새로운 부도심권으로 부상할 전망이다. 입주민 편의를 위한 유통상업시설과 4만㎡ 규모의 공원 및 녹지 또한 조성돼 주민 생활여건은 높아지고, 안심지구의 도시환경은 더욱 쾌적하게 개선된다.

한편, 대구도시공사는 지난해 10월 지장물 철거 공사를 착수해 안심뉴타운 개발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5월 2~3일까지 공동주택지 3필지, 유통상업용지 1필지, 상업용지 12필지를 1차 공급하고, 준주거용지, 단독주택지, 상업용지 일부는 6월부터 단계적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한지현 기자  deconomickr@daum.net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