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성주군 농업 총조수입 1조원 시대, 성주참외 수출 전년 동기대비 94% 증가

(6차산업=디지털경제)경북 성주군(군수 김항곤)의 대표 특산물인 성주참외 수출 실적이 전년대비 94% 증가했다.

전국 참외재배면적의 75%를 차지하고 있는 성주참외는 1994년 이래 일본, 홍콩을 시작으로 동남아, 유럽 등 9개국에 263톤, 863백만 원의 수출로 최대 수출실적을 달성했다.

성주군은 수출전담인력 확충을 위한 조례개정, 정부사업 참여, 해외현지시장조사, 바이어 발굴 등 다양한 방면에서 수출확대를 위한 노력과 지원을 이어가고 있다.

현재 대형유통매장 내 해외판촉행사에 주로 집중돼 있던 기존방식에서 1만3천여개의 객실을 갖추고 있는 말레이시아 겐팅하이랜드 내 호텔 후식메뉴로 참외가 포함되기 위한 협의가 진행중에 있다.

또한 농식품부 정책사업으로 ‘2018 농식품 수출시장 다변화사업’에도 참여해 시장 발굴 및 확대 등 다각도의 차별화된 참외수출확대사업을 시행중이다.

성주군 관계자는 “성주참외가 집중출하되는 5~6월에 행정과 참외수출생산자단체(월항농협, 참외원협, 참외수출단지)가 일심단결 노력해 수출기반조성 및 확대에 매진한다면 참외내수가격지지 및 안정적인 수급조절에 기여하고 세계의 명뭉 성주참외의 명성을 드높일 수 있다”며 “수출확대를 통한 농업 총 조수입 1조원 시대를 이루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5월 4일 성주군은 농업·농촌을 선도하는 전문농업 경영인 양성과 새로운 경영기법을 통한 참외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관계 내빈과 농업인대학재학생 및 졸업생, 참외 명장·명인이 참석한 가운데 ‘참외 품평회’를 개최했다.

경북 성주군(군수 김항곤)의 대표 특산물인 성주참외 수출 실적이 전년대비 94% 증가했다. (사진 = 경북 성주군 제공)

김대광 기자  gwangd@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