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자동차/모터/교통
경북도, 전기자동차 419대 추가보급... 올해 총 1천19대 보급

(자동차=디지털경제) 경북도는 미세먼지 저감과 대기질 개선을 위해 정부추경예산 62억 원을 확보해 전기자동차 419대를 추가 보급한다.

도는 올해 전기자동차를 600대 보급할 계획이었으나 추경예산으로 국비 62억 원을 확보해 하반기에 지방비 28억 원을 추가 편성으로 당초 계획(600대) 대비 70% 증가한 1천19대의 전기자동차를 보급할 계획이다.

특히 추가 보급하는 419대중 396대는 민간에 보급할 예정으로 포항 145대, 구미 96대, 경주 56대, 성주 30대 순이다.

또한 전기자동차 보급과 함께 국비 7억 원을 추가 확보해 완속충전기도 당초 370기에서 236기 늘어난 606기를 설치한다.

전기차 구매에 따른 보조금은 국비에 도비와 시․군비를 더해 배터리용량 및 주행거리 등 차량성능에 따라 최대 1천200만원이 지원되며, 도비와 시․군비는 600만원(울릉군 900만원)을 지원한다.

김진현 경북도 환경산림자원국장은 “앞으로도 전기자동차와 같은 친환경차량의 지속적인 보급 확대를 통해 도내 대기질이 개선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자동차=디지털경제) 경북도는 미세먼지 저감과 대기질 개선을 위해 정부추경예산 62억 원을 확보해 전기자동차 419대를 추가 보급한다. (사진 = 경상북도 제공)

 

 

김성용 기자  dragon@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