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금융증권
4월 대구경북 금융기관 수신 증가폭 전달 보다 축소

(금융=디지털경제) 4월 대구경북 금융기관 수신 증가 폭이 전월보다 줄고 여신은 소폭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한국은행 대구경북본부에 따르면 4월 말 대구경북 금융기관 수신잔액은 192조3천542억원으로 전월보다 6천402억원 늘었다. 3월 증가폭인 1조3천127억원과 비교하면 증가폭이 절반 이상으로 감소했다. 예금은행 수신이 570억원 증가하는데 그쳤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같은 기간 지역의 금융기관 여신 증가 폭은 6천539억원으로 전월(6천13억원)보다 소폭 확대됐다.

한은 대경본부 측은 “기업 법인세, 부가가치세 납부, 배당금 지급 등에 따라 저축성 예금을 중심으로 수신 증가 폭이 축소했다”고 말했다.

이대성 기자  rlaeorhkd200@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