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대구 도심 속 해변, 두류워터파크 7월 4일 개장7월 4일 개장해 8월 19일까지 47일간 운영

대프리카에서 폭염을 극복하려면?

(종합=디지털경제) 대구시설공단은 ‘두류워터파크’를 다음달 4일 개장해 8월 19일까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두류워터파크는 어린이들이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유수풀, 어린이풀, 유아풀부터 성인들이 즐길 수 있는 파도풀, 파디슬라이드 등 다양한 워터시설을 갖췄다.

특히 푸드트럭 및 야외매점, 피크닉존, 패밀리 라운지를 운영해 물놀이 도중 다양한 먹거리를 즐길 수 있고, 선베드존, 그늘막존 등 휴게공간도 마련해 워터파크를 여유롭게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야외무대에서는 워터난타, 워터보드쇼 등 다채로운 공연을 펼쳐 이용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계획이다.

두류워터파크는 개장 기념으로 개장일 방문환 고객들을 대상으로 행운의 룰렛이벤트를 시행해 무료이용권 등 개장 기념품을 지금할 예정이다.

요금은 주중 성인 1만4천 원, 청소년 1만 원, 어린이․경로 7천 원, 유아 5천 원이며, 주말은 성인 2만 원, 청소년 1만5천 원, 어린이․경로 1만 원, 유아 5천 원이다. 30인 이상 단체는 할인요금으로 이용할 수 있다.

신기인 대구시설공단 사업운영본부장은 “이용객들이 안전하게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36명의 안전요원 배치와 자체 수질검사도 매일 4회 실시할 예정이다”며 “이번 여름 많은 시민들이 두류워터파크와 함께 대구의 무더위를 극복하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종합=디지털경제) 대구시설공단은 ‘두류워터파크’를 다음달 4일 개장해 8월 19일까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진 = 대구시설공단 제공)

박상희 기자  sanghee@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