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대구시, 미중 무역 분쟁 대응... 수출 증가세 확대에 전력대구시 미중 무역분쟁 관련 대응 유관기관 ‘수출 점검 대책 회의’ 개최

(경제=디지털경제) 대구시는 오는 19일(목) 미․중 무역 분쟁 관련 유관기관 ‘수출 점검 대책 회의’를 개최한다.

이번 회의는 미․중 무역 분쟁 등 수출 여건 악화 대비 수출지원 유관기관이 한자리에 모여 현황을 점검하고 지역수출 기업으로부터 관련 애로사항을 청취해 지원방안을 적극 공유하는 등 하반기 수출 증가세 유지를 위한 대응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했다.

올해 상반기 수출은 자동차부품․기계품목 호조로 전년 동기 대비 17.4% 증가해 사상 최대 실적(40.5억 달러)을 기록하는 등 수출 증가세가 지속되고 있다.

19일 대구시가 미-중 무역 분쟁 관련 유관기관 ‘수출 점검 대책 회의’를 개최했다. (사진=대구시청 제공)

그러나 미․중 상호관세 부과에 따른 단기적 영향, 추가 관세부와 계획이 발표되는 등 무역 분쟁 확대 및 장기화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어 하반기 수출 성장세를 낙관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대구시는 이번 대책회의를 계기로 미․중 무역 분쟁 심화 등 선제적 대응이 필요하다고 보고 유관 기관 합동 대응체계를 구축해 지역 산업계 동향에 대해 면밀히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수출 영향을 최소화하고 필요한 지원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미․중 수출의존도가 높은 수출 구조개선 및 수출 시장 다변화를 위해 하반기에는 인도, 동남아, 유럽등 신흥유망지역 위주로 확장 지원하여 안정적 수출 환경 조성에 노력 등 미․중 무역분쟁 피해기업 발생 시 신속한 자금지원, 무역보험 확대, 대체 수출국 및 신규 수출시장 발굴 등 기업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다.

김연창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이번 회의를 통해 논의된 의견을 적극 수렴하여 기업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겠다”며 “지역 기업도 급변하는 수출 현장에 대처할 수 있도록 기술 경쟁력 확보, 수출 선 다변화 노력, 틈새시장 공략 등의 적극적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장윤혁 기자  jang@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윤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