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동영상뉴스
[디지털경제TV] '경북농어업FTA대책특별위원회' 농어업 환경변화 대응방안 논의

경북도는 7월 31일 도청 다목적홀에서 ‘경북농어업FTA대책특별위원회 전체회의’를 열고 농어업 환경변화에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는 6개 T/F팀에서 준비한 FTA확대에 따른 경북농어업 경쟁력 강화와 세계화를 위한 정책개발발표회를 가졌다.

FTA대책특별위원회는 농어촌 미래 인재양성 플랜으로 경북농민사관학교를 통해 2020년까지 정예농어업 CEO 2만명을 양성에 앞서고 있다. 지난해까지 정예농어업인 1만5573명을 배출했으며 올해도 72개 과정에 2042명이 교육을 받고 있다.

또 농림수산계 고등학교와 대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청년리더 양성사업은 중앙정부의 시책사업으로 채택되는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주요국과의 FTA체결과 쌀 관세화, 부정청탁금지법 등 국가적 현안이 있을 때에는 현장의 다양한 목소리를 수렴, 중앙에 건의하여 관철시키는 등 농업현장의 생생한 현실을 전달하는 역할을 해오고 있다.

이날 발표회에서는 대학 창농교육과정 개설 및 특성화프로그램 활성화 방안, 로컬푸드 활성화 방안, 지역 적합형 사료작물 작부체계 확립 방안, 농어업 6차산업 육성 및 생산비 절감방안, 어업후계자 인력확보 방안, 국가거점 네이처 생명산업벨트 조성 방안 등 다양한 시책방안이 제시됐다.

한지현 기자  deconomickr@daum.net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