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노동/일자리/창업
스타기업 히어로 양성사업 6기 수료자 81명, 지역 강소기업 취업

(일자리=디지털경제) 고용부진과 경제상황 악화로 고용쇼클 겪고 있는 가운데 ‘스타기업 히어로 양성사업’ 6기에 참가한 지역청년인재 81명이 스타기업 등 지역강소기업에 근무하게 됐다.

대구시가 주관하고 (재)대구테크노파크가 추진하는 히어로 양성사업은 지역의 우수인재를 발굴한 후 스타기업 등에 매칭해 기업에서 필요로 하는 수준 높은 전문 직무교육 등 지원하는 지역 대표 청년취업 프로젝트이다.

지난 2015년도부터 시작된 히어로 양성사업은 대구테크노파크와 지역이전 공공기관인 한국장학재단과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이 함께 참여하고 있다.

이번 6기 히어로 양성사업에는 대구 스타기업 등 48개사가 참여해 136명의 구인수요를 신청했다.

취업을 희망하는 구직자는 경북대 등 10개 대학에서 245명의 청년인재들이 본 사업에 문을 두드렸으며, 지난 7월 6일에는 계명대학교 바우어관에서 1차 서류를 통과한 153명의 학생들과 스타기업 인사담당자 간의 ‘히어로 매칭데이’가 개최해 최종 32개사에 81명이 매칭됐다.

81명의 예비 히어로들을 대상으로 대구TP에서는 기업의 직무수요를 바탕으로 경영·IT, 생산·품질, 연구개발기획 3가지 과정에 대해 총 265시간의 전문 직무교육을 실시해 오는 8월 31일 최종 수료식을 가진 후 32개사 스타기업 등에 인턴 근무를 하게 된다.

오는 9월 2일부터 매칭 된 기업에서 3개월 ~ 5개월 기간 동안 인턴근무가 진행되며, 근무기간 동안에 졸업예정자는 시간당 1만 500원의 근로장학금이 주어지고, 졸업자에게는 월 170만 원 이상의 인턴지원금이 지급된다. 정해진 기간의 인턴근무가 종료되면 정규직으로 근무할 수 있는 기회도 얻게 된다.

신경섭 대구시 일자리경제본부장은 “스타기업 히어로 양성사업은 단순 인력 공급이 아닌 지역 강소기업 수요에 최적화된 양질의 일자리 창출이라는 성과를 보여주고 있다”며 “히어로 양성사업을 지역 대표 청년취업 프로젝트로 더욱 확대해 나갈 생각이다”고 말했다.

스타기업 히어로 양성사업 6기 매칭데이 사진 (대구시 제공)

정우빈 인턴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우빈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