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대구 지역 화장품 수출기업, 태국 전시회서 20만 달러 계약

(산업=디지털경제) 지역 화장품 수출기업들이 지난 9월 20일부터 22일까지 태국에서 열린 ‘2018 비욘드 뷰티 아세안 방콕’ 전시회에서 20만 달러(약 2억2천196만 원)의 계약을 체결했다.

태국은 중국, 미국, 일본, 대만에 이어 우리나라 5대 화장품 수출국으로, 전체 수출 중 약 3%를 차지해 화장품 매출액은 6천171만 달러로 전망되며, 최근 5년간 연평균 17.4%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

이에, 아세안 시장의 K-뷰티 판로를 개척하고자 대구시가 지원하고 대구테크노파크 한방산업지원센터(박진석 센터장)주관으로 지역 화장품 기업들이 지난 9월 20일부터 22일까지 태국에서 열린 ‘2018 비욘드 뷰티 아세안 방콕’ 전시회에 참가했다.

이번 전시회에는 ▶ (주)튜링겐코리아 ▶ ㈜유바이오메드 ▶ 아발리코코리아 ▶ ㈜팜바이오스 ▶ (주)제이에스케이 ▶ 스위트오렌지 등 6개사가 참가해, 총 88건의 상담 등 총 20만 달러의 계약 체결 실적을 올렸다.

이번 전시회에서 한국관은 KOTRA가 후원해, ‘K-뷰티 컨퍼런스’와 ‘한국미용시연회’ 세미나 및 베트남 바이어들과 비즈니스 매칭 상담회를 개최하여 화장품 기업들의 해외진출을 도왔다.

태국 화장품 수입 유통사인 시리社(SIRI Co., Ltd)는 ㈜튜링겐코리아의 기초라인 및 쿠션 제품을 약 18만 달러의 현지 계약을 체결했다.

인도네시아에서 온 바이어 C社는 네일 전문기업인 아발리코 코리아의 젤폴리쉬 제품을 현재 운영하고 있는 샵에 세미나 요청과 동시에 샘플오더를 요청했고, 베트남에서 네일샵을 운영하는 J社는 아발리코 코리아 부스에서 전시회 기간 내내 네일 제품에 대한 교육을 받아 향후 수출이 성사될 것으로 전망된다.

최운백 대구시 미래산업추진본부장은 “이번 태국 화장품 전시회를 교두보로 삼아 대구의 화장품 수출기업들이 크게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주)제이에스케이 부스를 방문한 바이어에게 제품 시연 설명중. (사진 - 대구시 제공)

장윤혁 기자  jang@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윤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