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기업
대구 사회적기업 ‘공감씨즈’ 일본 진출

(기업=디지털경제) 대구의 우수 사회적기업인 ‘공감씨즈’가 일본 고베에 홍보사무소 및 대구고베시민교류센터를 열고 본격 일본 관광객 유치에 나선다.

사회적기업 공감씨즈는 북한이탈주민지원을 비롯해 한반도 평화와 통일을 위해 활동해온 사단법인 '더나은세상을위한 공감'에서 대구지역 청년고용창출과 남북교류와 국제교류를 통한 지역관광활성화를 목적으로 설립한 대구광역시, 통일부 사회적기업이다.

대구와 우호협력도시를 맺고 있는 고베에 오는 13일 대구고베 시민교류센터 및 공감씨즈 고베 홍보사무소를 개소한다. 사무실이 위치한 곳은 고베시 신나카타역 인근 고베코리아교육문화센터 건물 1층으로 재일동포 및 일본인들에게 20년 이상 한글 및 한국문화강좌를 진행하고 있는 곳이다.

공감씨즈는 카페로 이용되고 있는 1층에 홍보사무소를 꾸미고 고베를 비롯한 간사이 지역 인본인들에게 대구의 명소와 전통문화 홍보, 대구경북의 사회적기업 제품들을 전시 등 홍보할 계획이다.

공감씨즈 허영철 대표는 “고베코리아교육문화센터는 한국문화에 관심을 갖고 있는 일본인들이 늘 꾸준히 방문하는 곳으로, 이들의 신뢰를 얻는다면 충분히 입소문 마케팅이 가능하다는 생각에 일본 시장에 도전하게 됐다”며 “단순히 여행사 차원이 아닌 대구에 대한 모든 홍보를 책임진다는 생각으로 꾸려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씨즈는 지난 5년간 게스트하우스, 호스텔, 여행사 등을 운영해 오고 있으며 지역관광활성화를 위해 외국인 관광객을 적극 유치해오는 것을 목표로 하는 지역 대표 인바운드 여행사로 성장 중이다.

또한, 공감씨즈는 오는 11월 하순경 공감게스트하우스 본점 1층 사무실(중구 종로 2가)에 고베대구 국제교류센터도 조성할 예정이다.

김영애 대구시 시민행복교육국장은 “대구의 사회적기업이 일본에까지 진출해 대구를 알리는데 앞장선다는 것은 매우 뜻 깊은 일”이라며 “그 덕분에 대구와 고베의 관계가 더욱 돈독해질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업=디지털경제) 대구의 우수 사회적기업인 ‘공감씨즈’가 일본 고베에 홍보사무소 및 대구고베시민교류센터를 열고 본격 일본 관광객 유치에 나선다. (사진 - 대구시 제공)

노경석 기자  aclass@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