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소비생활 유통시장/소비자
대구 기업 유통망 길 마련, '지역 우수상품 품평회' 개최

(유통=디지털경제) 대구시가 지역 우수상품의 판로 개척을 위해 대기업 유통 전문가와 상품 발굴에 나선다.

시는 23일 오후 2시 롯데백화점 대구점에서 ‘제10회 지역 우수상품 품평회’를 연다고 밝혔다.

이번 품평회는 지역의 우수한 상품을 백화점, 대형마트 관계자에게 선보여 향후 지역의 우수한 상품들이 전국으로 판매망을 넓힐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기 위해서다.

이날 품평회에서는 공모를 통해 모집한 50여개의 업체 중 제품의 우수성, 입점 가능성, 인지도 등 신청 서류 검토를 통해 선정된 총 33개 업체(식품분야 10개, 비식품분야 23개)가 참가한다.

현장에서 롯데백화점 바이어를 비롯한 대기업유통업체 관계자 20여명이 각 상품에 대한 평가 및 보완이 필요한 사항은 현장 컨설팅을 하고, 우수상품을 선정해 참여기업의 여건을 고려하여 입점, 납품, 기획전 등 다양한 형태로 대기업유통업체에 판매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대구시 신경섭 일자리경제본부장은 “품평회를 통해 지역의 우수 상품을 적극 발굴하고 판로확대를 통해 기업의 경쟁력을 키우고, 대기업유통업체는 지역기여를 강화할 수 있는 일석이조의 기회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13년 처음 시작한 ‘지역 우수상품 품평회’를 통해 지금까지 130여개 지역 업체가 백화점 및 대형마트 등에 입점, 납품, 기획전 등의 형태로 판매기회를 제공받았다.

지난 2015년 열린 '지역 우수상품 품평회' 모습(사진=디지털경제 DB)

이대성 기자  rlaeorhkd200@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