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경북도 해외농업 국제학술심포지엄 열어

(6차산업=디지털경제) 경북도 농업기술원은 ‘2018년 해외농업 국제학술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은 개발 기술의 우수성과를 홍보하기 위해 열리는 ‘경북농업기술혁신 대축전’을 맞아 아마르자르 몽골 국회의원 일행을 비롯해 루마니아, 터키, 스위스, 베트남 등 17명의 해외농업 전문가를 초청해 진행했다.

이날 심포지엄에서는 ‘경북 농업 기술교류 활성화와 국제 경쟁력 향상’ 이라는 주제로 농업기술원이 추진하고 있는 국제공동연구과제에 대한 성과 보고에 이어 국제 교류 활성화 방안에 대한 방향을 제시했다.

세미나는 ▶ 경북과 루마니아 과수 신품종 개발 연구(사과, 복숭아분야, 루마니아 과수재배연구소 발렌티나 이삭 박사) ▶ 과수류 유기농 종합관리기술 개발(스위스 유기농업연구소 미카엘 프리드리 박사) ▶ 채소 신품종 육성 공동연구 결과(베트남 과수채소연구소 티안 한 부소장, 캡트란 홍박사) ▶ 경북 육성 품종의 몽골 현지 실증 연구(몽골 생명과학대학 나상자르갈 부학장) ▶ 느타리 버섯, 무핵 포도 신품종 육성 연구(터키 중앙원예연구소 케말 박사, 아리프박사)라는 내용으로 주제 발표를 했다.

올해 경북도 농업기술원에서는 루마니아, 터키, 베트남 등 6개국과 국제공동연구를 추진해, 연구과제는 과수 유전자원 수집 평가 및 신품종 개발, 채소 신품종 육성 등 10과제를 수행하고 있다.

그 동안 주요성과로는 해외품종 등록 3건, 해외 과수 유전자원 273종을 수집했다.

곽영호 경북도 농업기술원장은 “국제공동연구를 통해 농업을 둘러싼 외부환경 변화에 신속히 대응하여 경북 농업의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6차산업=디지털경제) 경북도 농업기술원은 ‘2018년 해외농업 국제학술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사진 - 경북도 제공)

 

김대광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