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요즈마그룹, 국내 최대 규모로 경북기업 ㈜톱텍, ㈜레몬에 180억 원 투자경북도, 요즈마그룹, ㈜톱텍 간 업무협약... 차세대에너지 및 나노섬유 산업 육성

(산업=디지털경제) ‘우수한 기술력을 가진 지역의 유망 중소기업을 성장시켜 해외로 진출시키기 위한 경북도의 노력이 결실을 맺고 있다’

경북도는 12일 도청 회의실에서 이스라엘 요즈마그룹 이갈 에를리히 회장, 하임호센 주한 이스라엘 대사, 이원재 요즈마그룹 아시아 총괄대표, 이재환 ㈜톱텍 대표, 이재훈 경북테크노파크 원장 등 참석한 가운데 나노섬유 및 차세대에너지 산업 투자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의 주요내용은 ▶ 지역기업인 ㈜톱텍, ㈜레몬에 대한 요즈마그룹의 180억원 투자 ▶ 나노섬유산업 및 차세대에너지 산업육성을 위한 공동협력 ▶ 경북 요즈마캠퍼스를 통한 기업지원 및 기술사업화이다.

요즈마그룹은 1993년 이스라엘에서 출범한 글로벌 벤처캐피탈로 이스라엘 벤처캐피탈 산업의 모체다. 지금까지 세계 20여개 기업을 나스닥에 상장시켰으며, 우리나라에는 2015년 법인을 설립해 투자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경북도는 지난해 10월 요즈마그룹과 중소벤처기업 육성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올해 4월 경북테크노파크(원장 이재훈)에 경북 요즈마캠퍼스를 개소해 지역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스라엘 요즈마그룹으로부터 국내 최대투자를 받는 ㈜톱텍(대표이사 이재환)은 구미시 4공단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1992년에 설립된 이래 생산설비의 핵심기반 공장 자동화, 에너지저장장치 사업 등 4차 산업혁명 핵심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자회사인 ㈜레몬은 나노 핵심기술을 이용한 나노섬유, 황사마스크, 미용마스크 등을 생산하고 있다. 특히, 얇고 가벼우면서도 통풍이 잘되는 나노섬유를 개발해 미국 글로벌 아웃도어 회사인 N사와 독점계약을 맺기도 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요즈마 그룹과의 지속적인 상생협력을 통해 지역기업이 해외로 진출하고 경북을 대표하는 기업으로 성장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최대한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요즈마그룹과 차세대에너지 및 나노섬유산업 투자를 위한 업무협약. (사진 - 경북도 제공)

 

김대광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