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미래 헬스케어 산업 육성위해, 대구테크노파크·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 협업

(산업=디지털경제) 본격적인 고령화 시대에 접어들면서 헬스케어 산업의 중요성은 날로 커지고 있다. 글로벌 시장조사기관인 스태티스타(Statista)에 따르면 전 서계 헬스케어 시장 규모는 오는 2020년경 8조 달러(약 8천911조 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21일 대구테크노파크(이하 대구TP)와 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원장 백종수, 이하 테크노밸리)는 이날 ICT 기반 융·복합 의료기기 산업 진흥을 위한 협력체계 구축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을 통해 대구TP와 테크노밸리는 빅데이터를 활용한 ICT 기반의 디지털 헬스케어 산업발전에 기여하고 국제 경쟁력을 갖춘 지역 혁신 클러스터로서 상생발전을 도모한다는 방향에 합의를 이뤘다.

양 기관은 ▶융·복합 의료헬스산업 기술 분야 관련 정보 공유 및 신규 사업 기획 ▶지역 혁신기관 및 기업 간 교류협력 지원 ▶세미나 및 포럼 개최 ▶교육 및 훈련 프로그램 개발 등을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디지털 및 융·복합 의료헬스 산업 발전에 기여하기 위한 기술 및 지식, 연구개발(R&D) 자원 등을 활용한 미래 전략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의료기기 및 디지털 헬스기기 안정성 및 사용자 적합성 평가 ▶헬스케어 서비스 실증 평가 ▶ICT-융복합 의료헬스 기술 및 인프라 협력 등의 분야에서 대구와 원주에 소재한 관련 기업들을 대상으로 적극 지원해 나갈 예정이다.

21일 대구테크노파크(이하 대구TP)와 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원장 백종수, 이하 테크노밸리)는 이날 ICT 기반 융·복합 의료기기 산업 진흥을 위한 협력체계 구축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업무협약 (사진 - 대구시 제공)

김대광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