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과수 통합마케팅 4천800억 원 돌파... 산지유통 총괄평가회 가져

(6차산업=디지털경제) 경북도가 역점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과수 통합마케팅 판매액이 4천800억 원을 돌파했다.

경북도는 19일(수) 경주에서 농산물 산지유통 총괄평가회를 갖고 올해 11월 기준 과수 통합마케팅 판매액 4천872억 원으로 지난해 같은 달 4천207억 원 대비 15.8%, 판매물량도 186천톤으로 전년 172천톤 대비 8.1% 증가했다고 밝혔다.

통합마케팅에 참여한 산지유통조직의 수취가격도 사과의 경우 kg당 205원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또한, 과수 통합브랜드 ‘daily’도 11월 현재 547억원의 매출을 올려 전년 동월 431억원 대비 26.9% 이상 성장하는 성과를 거뒀다.

경북도는 지난 2014년부터 복잡한 농산물 산지 유통 체계를 개선하고 지나친 가격경쟁을 완화하기 위해 통합마케팅 조직 육성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다.

통합마케팅 조직은 기존 농협 등 산지유통 조직이 개별적으로 하던 마케팅을 시·군단위로 통합해 규모화 된 물량으로 신규시장을 개척하고 유통조직별 시장분할, 물량분산 등을 통해 지나친 가격경쟁과 홍수출하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만들어진 마케팅 조직으로 현재 16개(도 단위 1, 시군 단위 15) 조직이 구성·운영되고 있다.

도는 올해 농산물 규모화·전문화를 통한 통합마케팅 조직 육성에 94억 원, 경북과수 통합브랜드 육성에 10억 원의 사업비를 각각 투입해 농산물 유통구조개혁을 가속화할 계획이다.

김주령 경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앞으로도 유통계열화 촉진, 유통비용 절감 등을 통해 농업인은 농사만 짓고 판매는 유통조직이 책임질 수 있는 시스템을 만들어 가는데 주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경북도가 역점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과수 통합마케팅 판매액이 4천800억 원을 돌파했다. (사진 - 경북도 제공)

김대광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