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소비생활 유통시장/소비자
경북도 농식품 수출, 전년 동기대비 3.8% 증가올 11월까지 478백만불 수출

(유통=디지털경제) 경북도는 올해 11월 기준 농식품 수출액이 47만8천455천불로 전년 동기 46만883천불 대비 3.8% 증가했다고 밝혔다.

품목별로는 포도 59.0%, 복숭아 39.7%, 버섯 20.5%, 배 14.2% 증가하는 등 신선농산물이 20.9% 증가해 성장세를 주도했다.

가공식품은 중국 수출이 다시 활기를 띠고 있는 조미김이 92.6%, 김치류가 9.6%, 주류 3.8% 증가했으나 전체적으로 보합세를 유지하고 있다.

국가별로는 사드정국 종료에 따라 수출이 다시 활기를 띠고 있는 중국이 64.9% 증가했으며 대만 49.8%, 말레이시아 28.5%, 캐나다 21%, 싱가포르 18.2%, 인도네시아 15%, 미국이 9% 증가했다.

경북도는 중국, 베트남, 캐나다에 해외상설 안테나숍을 운영해 지역 농식품의 해외진출을 돕는 등 해외식품박람회 참가지원과 해외 홍보전략을 펼치며 새로운 시장 개척으로 해외시장 다변화를 꾀해왔다.

경북도의 농식품 수출은 지난해 최초로 5억불을 달성한 가운데 올해에도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어 이변이 없는 한 금년도 농식품 수출액은 지난해 성과를 돌파해 사상 최대치를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김주령 경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지속적인 수출 증대를 위해 수출상품 개발과 수출분야 신남방정책 추진 등 시장 다변화를 꾀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대성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