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경북도 ICT·IOT 활용 스마트 축산 보급... 1천244억원 투입

(6차산업=디지털경제) 경북도는 지속 가능한 친환경 축산업 확산과 ICT·IOT 활용 스마트 축산 보급, 새로운 축산모델 구축을 위해 총 1천244억 원의 예산을 투입한다.

3일 경북도에 따르면 가축개량과 시설개선, 친환경 축산업 전환 가속화, 스마트 축산 모델 구축에 사업비를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개축개량과 사육기반 안정화를 위해 ▶암소능력검정 17억원 ▶우량송아지 생산·비육시설 지원 23억원 ▶우수기자재 공급과 폭염 피해 방지시설 67억원 ▶학교 우유 급식과 낙농기자재 지원사업 104억원을 지원한다.

또한 ▶조사료 생산기반 확충 및 전문단지 조성 160억원 ▶가축분뇨 자원화 및 악취저감 지원 확대 77억원을 지원한다.

도는 지난 해 말까지 깨끗한 축산농장 154호를 지정 완료했으며, 2020년까지 300호를 지정할 계획이다.

악취 민원이 많은 지역은 시·군 또는 마을 단위 지원을 위한 광역 악취 개선에 34억원을 지원해 악취 개선사업 및 악취모니터링시스템을 운영·관리한다.

또한 ▶축사시설 현대화사업 261억원 ▶축산분야 ICT 융복합확산사업 58억원 ▶IOT축우관리 48억원 ▶ICT 활용한 악취측정 장비지원 2억원 ▶TMF 가공시설 현대화 2억원 등 투자한다.

남진희 경북도 축산정책과장은 “2019년도는 지역주민과 상생하는 친환경 축산업으로의 전환과 더불어 미래 신기술을 접목한 스마트 축산업이 자리 잡는 원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대광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