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대구 지역 공동브랜드 ‘쉬메릭’ 활성화... 간담회 개최

(산업=디지털경제) 1996년 전국 지자체 최초의 대구 공동브랜드 ‘쉬메릭’ 활성화 나선다.

7일(월) 대구시에 따르면 오는 8일(화) 오후 2시 시청 별관 1층 소회의실에서 대구시 공동브랜드 ‘쉬메릭’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한다.

이번 간담회는 그간 대구시 쉬메릭 육성사업의 추진실적과 성과를 공유하고, 쉬메릭 브랜드 인지도 및 마케팅 성과 제고를 위한 육성 방향을 논의하기 위해 개최된다.

출범한지 20년이 넘은 쉬메릭은 지역 중소기업 제품을 선정해 다양한 마케팅을 지원해 왔으며, 이후 경북도의 ‘실라리안’ 등 타 지자체의 벤치마킹 사례가 됐다.

지난 2018년 말 기준 25개사의 129개 제품이 쉬메릭 브랜드를 사용하고 있으며, 최근 5년간 매출 실적은 2014년 241억 원에서 현재 776억 원으로 증가했다.

특히 2016년부터 오픈마켓 등 온라인 쇼핑몰 입점도 지원해, 2018년엔 1억2천만 원의 온라인 매출액으로 전년대비 53% 신장성과를 거뒀다.

쉬메릭제품의 디자인 및 품질관리 지원을 통해 산업통상부 주최 ‘2016 GOOD Design 어워드’와 지역 스타 기업에도 선정됐다.

이승호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쉬메릭 브랜드 활성화를 위해서는 대구시 및 주관기관이 시장 트랜드와 기업 실태진단에 입각한 지원이될 수 있도록 개선해 나가야 한다”며 “향후 선정기업의 사업 참여도 및 매출실적에 대한 모니터링과 재선정 심사기준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구시 공동브랜드 '쉬메릭'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 - 대구시 제공)

김성용 기자  dragon@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