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노동/일자리/창업
경북도, 청년 일자리 창출 및 첨단산업 중심지 조성 현장 목소리 청취

(일자리=디지털경제)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울진군에 이어 두 번째로 경산시 ‘시·군 현장 간담회’를 12일(화)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 최영조 경산시장 등 각 기관·사회단체장 등 50여명이 참석해 지역현안 논의, ㈜IGS 방문, 경산4일반산업단지 조성 현장을 돌아보며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먼저 이철우 도지사는 게임 소프트웨어 품질보증 전문기업인 ㈜IGS를 방문해 변수영 지사장과 직원, 게임콘텐츠 청년기업 대표, 청년 소셜 창업 크리에이터를 만나 게임산업 활성화를 통한 청년 일자리 창출에 대해 토론했다.

이 자리에서 이철우 도지사는 “앞으로는 게임산업이 경북의 새로운 청년일자리 창출사업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게임산업의 불모지나 다름없는 경북에서 선구자적인 역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경산시청에서 열린 지역 기관·사회단체장과의 간담회에 참석해 지역현안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간담회를 마친 후, 이철우 지사는 경산4일반산업단지 사업 현장을 찾아 현재까지의 추진상황 등을 점검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지역의 현실이 어렵지만 게임산업과 청색기술, 뷰티산업 등 새로운 미래 먹거리 산업에 대한 희망과 기대감을 느꼈다”며 “지역경제 살리기와 민생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 청년일자리창출현장 방문 (주)IGS. (사진 - 경북도 제공)

정우빈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우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