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대구시, 외국인 환자유치 활성화분야 전국 유일 정부포상

(산업=디지털경제) 대구시는 보건복지부 주관하는 외국인 환자유치 활성화분야에서, 전국 지방자치단체에서 유일하게 정부포상(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고 14일(목) 밝혔다.

2018년 글로벌 헬스 케어 유공 포상은 ‘MEDICAL KOREA 2019’ 의 콘포런스 개막식과 연계해 진행하는 것으로 외국인 환자 유칫가업의 추진활동 및 실적 등을 매년 평가해 국가와 사회발전에 기여한 기관 및 유공자를 포상하는 것이다.

대구시는 전국 지자체에서 유일하게 정부포상 대상자로 선정, 경북대학교병원 및 올포스킨피부과의원 등 2개 선도의료기관도 장관표창을 수상했다.

시는 지난 2009년 ‘메디시티 대구’를 선포한 이래 국가첨단의료복합단지 유치, 360년 대구 약령시 등 대구의료관광 외국인 환자유치 활성화 사업을 진행했다.

지난 2016년부터 2년 연속 비수도권 최초 의료관광객 2만명 유치달성, 9개국 20개소의 해외홍보센터 구축, 안심케어보험 및 원스톱 케어 시스템, 선도유치기관 육성·발굴 등 기반을 구축했다.

최운백 대구시 혁신성장국장은 “세계 도시 간 해외 환자유치 경쟁이 더욱 치열해지고 있다”며 “의료관광산업을 지역 경제의 신산업으로 키워 나가겠다”고 말했다.

대구시는 보건복지부 주관하는 외국인 환자유치 활성화분야에서, 전국 지방자치단체에서 유일하게 정부포상(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고 14일(목) 밝혔다. (사진 - 대구시 제공)

김성용 기자  dragon@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