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새로운 IT융합시장 대비’... 경북도 유비쿼터스 경북조성 사업 발굴

(산업=디지털경제) 경북도는 ‘유비쿼터스 경북조성 사업발굴’ 최종 보고회를 14일(목) 가졌다.

이번 보고회에는 (재)경북테크노파크 은덕수 박사를 비롯해 경북IT융합기술원, 포항산업과학연구원 등 전문가 20여명이 참석했다.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ICT산업과의 융합으로 새로운 시장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한 인공지능, 블록체인, ICT융합산업 육성을 위해 경북도에 적용 가능한 사업 기본계획을 제시했다.

국내 ICT 산업은 인공지능, 블록체인, 사물인터넷(IOT), 재난안전, 웨어러블디바이스, 스마트헬스케어 등으로 확산되는 추세이다.

경북도는 인공지능, 블록체인, 정보통신기술(ICT) 등 관련분야 전문가를 활용한 기획회의, 세미나를 통해 경북도에 적용 가능한 사업과제 및 정책 발굴을 지난해 6월 착수보고회를 시작으로 수행했다.

주요 내용으로는 ▶인공지능 산업육성을 위해 성장동력 기반확보 6개 분야를 설정·지원계획 수립 ▶블록체인 기반 유통 플랫폼 사업 제시 ▶ICT 융·복합산업분야 지능형 초연결 선도사업 공모 등 추진 방안 마련을 모색했다.

이장준 경북도 과학기술정책과장은 “제안된 인공지능, 블록체인, ICT 융복합산업분야 육성 기본계획 등 중장기적·단계적 사업 추진으로 관련 산업을 활성화시키고 지역일자리를 창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경북도는 ‘유비쿼터스 경북조성 사업발굴’ 최종 보고회를 14일(목) 가졌다. (사진 - 경북도 제공)

 

김성용 기자  dragon@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