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경북도, 미세먼지 대책위원 구성... 컨트롤 타워 역할

(종합=디지털경제) 경북도는 도민이 피부로 체감할 수 있는 수준의 미세먼지 저감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경상북도 미세먼지 특별대책위원회’를 15일(금) 구성했다.

위원회는 윤종진 경북도 행정부지사를 위원장으로 대기환경, 의학, 산업계, 기관협력 등 민간전문가 16명과 위원장을 포함한 당연직 공무원 4명으로 구성됐다.

미세먼지 특별대책위원회는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계획 수립, 도민 건강관리 지원사업,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 지원 사업 등에 대한 자문 역할을 한다.

이날 첫 회의에서 미세먼지 저감 효과 중심으로 대책의 우선순위를 정해 실질적인 저감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또한 도민들에게 미세먼지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는 등, 학교나 어린이집과 같이 미세먼지에 취약한 시설의 실내공기질 개선 노력과 농축산 시설 등 사각지대의 배출원 관리에 강화키로 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위원들은 미세먼지 대책 추진의 컨트롤 타워 역할을 다해 달라”며 “경북 상황에 맞는 미세먼지 대책에 최대한 접목하여 도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을 추진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북도는 도민이 피부로 체감할 수 있는 수준의 미세먼지 저감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경상북도 미세먼지 특별대책위원회’를 15일(금) 구성했다. (사진 - 경북도 제공)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