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소비생활 유통시장/소비자
대구·경북 포항영일신항만 활성화 공동협력

(유통=디지털경제) 권영진 대구시장과 이철우 경북도지사, 이재하 대구상공회의소 회장, 경북도상공회의협의회 회장은 포항영일신항만 활성화를 위한 대구·경북 공동협력 양해각서를 10일(수) 체결했다.

이번 양해각서(MOU)는 대구·경북의 유일한 항만인 포항영일신만항의 활성화를 위해 공동 노력하기로 상호 협의하고, 협력체계를 강동하기 위함이다.

주요 내용으로는 포항영일신항만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력 체계를 구축해 향후 지속적 물동량 확보를 통한 지역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가 주된 내용이다.

그동안 포항영일신항만은 항로, 항차수, 교통여건 등의 이유로 지역 기업들의 물동량 유치에 어려움이 있었다.

그럼에도 최근 2년 연속 컨테이너 물동량이 두 자릿수 증가율을 기록하며, 2013년 착공한 인입철도가 올해 완공되면 경북 북부지역과 강원지역 수출입 물동량 확보에도 청신호가 켜질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내년에 포항영일신항만은 7만톤급 크루즈가 접안 가능한 국제여객부두가 완공된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이번 MOU를 계기로 대구·경북의 관문항인 포항영일신항만 활성화를 위해 대구·경북이 제대로 힘을 합쳐보자”며 “포항영일신항만이 지역을 대표한느 광역항으로 거듭 날 수 있도록 대구시가 적극 협력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권영진 대구시장과 이철우 경북도지사, 이재하 대구상공회의소 회장, 경북도상공회의협의회 회장은 포항영일신항만 활성화를 위한 대구·경북 공동협력 양해각서를 10일(수) 체결했다. (사진 - 디지털경제DB)

이대성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