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글로벌 바이어 우수한 한국 안경 찾아’, 제18회 대구국제안경전

(산업=디지털경제) 대구시는 한국안광학산업진흥원에서 주관하는 제18회 대구국제안경전이 오는 17일(수)부터 19일(금)까지 엑스코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국내 유일의 안광학산업 전문 비즈니스 전시회인 이번 대구국제안경전은 12개국 220개사 470부스가 참여하는 등 글로벌 빅바이어 참가 등 국내·외 바이어의 참여 확대로 상담 및 성과가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전시회 첫날인 17일(수) 개막식에는 권영진 대구광역시장, 산업통상자원부 산업기술융합정책국장, 한국광학공업협동조합 이사장 등 관련 기관 200여명이 참석해 한국안경산업의 새로운 비즈니스 장을 펼친다.

주요 해외바이어로는 중국에서 300여명 단체 구매단과 1천200여개의 점포를 운영 중인 하이난 찡공안경(Jing Gong Optical), 450개 점포를 보유한 박사안경 등 구매단이 참여한다.

대만에서는 대만지역안경공업동업공회, 타이베이안경산업동업공회 등, 일본은 오사카안경도매협회, 긴자메가네 등 주요협회 회장단과 홍콩, 태국, 말레이시아 등에 300여개의 매장을 가진 오운데이즈의 구매단이 참가한다.

그 외에도 필리핀, 베트남 등 구매력을 갖춘 빅바이어가 대거 참가한다.

한편 국내에서는 한국 안경산업을 대표하는 국내 유명 하우스 브랜드 업체 뿐 아니라 지역 제조에 기반을 둔 브랜드업체가 대거 참가한다.

지난해 ‘영미안경’으로 인기몰이를 한 플럼과 이중사출방식의 안경과 나사 없는 힌지 구조 제품생산으로 급성장하고 있는 플라스타와 린타 등 대구 Pre-스타기업이자 대표적인 기업인 ‘(주)에이치투시디자인’의 참여도 돋보인다.

국내 바이어인 대한안경사 영남권 지부의 보수교육 개최 등 전시회장에 전국 안경사들이 지난해보다 증가한 4천여 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이번 전시회에 국내·외 바이어, 우수한 브랜드 업체들이 많이 참여하는 만큼 역동적인 전시회로 참가자 모두 좋은 성과를 거두어 안경산업 발전을 선도해 주시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제17회 대구국제안경전 사진. (사진 - 디지털경제DB)

김성용 기자  dragon@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