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포항 연오랑 세오녀 테마공원 전시관 ‘귀비고’개관

(산업=디지털경제) 경북도는 17일(수) 포항 연오랑 세오녀 테마공원 전시관인 ‘귀비고(貴妃庫)’ 개관식을 가졌다.

전시관 ‘귀비고(貴妃庫)’ 건립은 경상북도 3대문화권 문화·생태 관광 기반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2016년부터 2018년까지 총사업비 100억원을 들여 1천890㎡, 지하1층에서 지상2층에 걸쳐 꾸며졌다.

전시관은 전시실, 일월영상관, 카페, 야외테라스 등 삼국유사에 수록된 연오랑 세오녀 이야기를 체험할 수 있는 애니메이션, VR영상체험 등 콘텐츠도 갖췄다.

‘귀비고(貴妃庫)’는 세오녀가 보낸 비단을 보관하던 창고의 이름이다.

귀비고가 위치한 연오랑 세오녀테마공원은 신라마을, 일월대, 연오랑뜰, 일본뜰, 쌍거북바위 등의 볼거리와 포스코 야경 등 포항 시내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전망이 좋은 명소이다.

올해 2월부터 4월 현재까지 시범 운영결과 평일 500명, 주말에는 6천명의 탐방객이 찾아왔다.

한만수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3대문화권 사업으로 조성된 귀비고(貴妃庫) 전시관이 제철산업, 죽도시장, 호미곶, 해안둘레길 등 포항의 관광 소재들과의 시너지효과로 경북의 최고 관광명소로 자리매김 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경북도는 17일(수) 포항 연오랑 세오녀 테마공원 전시관인 ‘귀비고(貴妃庫)’ 개관식을 가졌다. (사진 - 경북도 제공)

김성용 기자  dragon@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