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농기계 임대사업 시작 후, 지난해 임대건수 10만건 돌파

(6차산업=디지털경제) 경북도는 농기계 임대사업을 시작한 2004년 이후 처음으로 지난해 농기계 임대건수가 10만건을 돌파했다고 11일(화) 밝혔다.

경북도에 따르면 경북도내 61개 임대사업소의 임대건수는 지난해 10만 5천 66건으로 2017년 8만 9천 742건 대비 17% 증가했으며, 2013년 이후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는 것으로 조사됐다.

경상북도 농기계 임대건수 추이. (사진 - 경북도 제공)

도는 임대실적이 꾸준히 증가한 것이 원거리 지역의 임대사업소 분소 설치와 농기계 구입 시 농업인들의 수요조사를 통해 활용도가 높은 기종을 우선적으로 구매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농기계 임대사업은 농기계 구입이 어렵거나 연간 사용일수가 적은 농기계를 저렴한 가격으로 임대해 농가의 농기계 구입부담을 경감하고 밭·농업 기계화 율을 높이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경북도는 2020년까지 농기계 임대사업소를 총 69개소로 확대·운영할 계획이다.

한편 올해에는 국비사업으로 총 146억원을 투입해 김천, 영천, 경산, 의성에 농기계 임대사업소 추가로 운영하며, 여성친화형농기계 구입 5개소, 주산지 일관기계화사업 42개소를 지원한다.

특히, 밭농사용 농업기계 장기임대사업인 ‘주산지 일관기계화사업’은 지난해 4개소 8억원에서 올해는 42개소 84억원으로 대폭 확대·추진할 방침이다.

홍예선 경북도 친환경농업과장은 “농기계 구입부담 경감과 농촌 노동력 부족 완화를 위해 농기계임대사업소를 확대하고 필요한 임대용 농기계 추가구입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추진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김대광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