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대구시, 골목경제권 한 단계 높인다... 골목경제권 조성 시범사업 선정

(경제=디지털경제) 대구시는 골목경제의 활성화를 통한 경쟁력을 한 단계 높인다.

20일(목) 대구시에 따르면 지난 4월부터 공모 신청 받은 ‘2019년 골목경제권 조성 사업’ 중에서 중구 종로맛집골목번영회에서 신청한 ‘지금은 종로시대’ 사업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골목경제권 조성사업은 골목으로 상징되는 단일상권에 상점이 밀집되어 있고, 역사·문화예술·관광과 관련해 특화된 골목거리, 음식 테마거리, 동종업종 지역을 대상으로 스토리텔링 개발, 환경개선, 공동체 커뮤니티 공간 조성 등을 지원하는 융·복합 상권개발 사업이다.

이번에 선정된 중구의 ‘지금은 종로시대’의 사업은 낙후된 주변 환경을 개선하고, 활성화해 인근상권으로의 연계확산을 위해 골목커뮤니티 공간 조성, 스토리컨텐츠 및 가로디자인 개발, 종로문화축제, 골목경제협의체 구성·운영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시는 전통과 근·현대의 시간여행이 가능한 창의적 활동을 통한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또한 사업완료 후 발생할 수 있는 젠트리피케이션 예방을 위해 건물주와 상인, 주민 간 상생협약과 소통을 통해 원활한 사업추진도 한다.

대구시는 중구청, 상가조직, 도시문화기획단체 등 간 협업을 통해 지속가능한 사업추진과 대구형 골목경제 공동체 형성을 바탕으로 지역경제의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홍석준 대구시 경제국장은 “향후 지역 소상공인들의 경영안정과 성장도모의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면서 골목경제 사업이 시민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더불어 상생·공감·공존하는 지속적인 소상공인 시책추진을 위해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20일(목) 대구시에 따르면 지난 4월부터 공모 신청 받은 ‘2019년 골목경제권 조성 사업’ 중에서 중구 종로맛집골목번영회에서 신청한 ‘지금은 종로시대’ 사업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사진 - 대구시 제공)

김대광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