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노동/일자리/창업
대구시, ‘차세대선도기술개발사업’ 기술개발 성과 공유

(창업=디지털경제) 대구시와 대구테크노파크는 ‘차세대선도기술개발사업’ 참여기업간의 혁신과 성장에 대한 의견을 나누는 ‘2019년 차세대선도기술개발사업 성과공유 워크숍’을 오는 27일부터 이틀간 경주힐튼호텔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대구시에 따르면 대구테크노파크와 함께 지역기업의 열악한 연구개발(R&D) alc 사업화 역량 강화를 위해 지난 2003년부터 차세대선도기술개발사업을 추진해 왔다.

차세대선도기술개발사업은 연구개발(R&D) 자금지원에서 벗어나 시장중심의 사업화 연계기술개발(R&BD) 프로젝트 지원 사업이다.

현재까지 총차업비 664억, 총 193개의 과제를 지원해 지역기업들의 기술개발 및 매출증대에 기여하고 있다.

이번 워크숍은 지난해 수행한 연구개발 성과 발표를 통해 사업수행 노하우 등 개발과제에 대한 추진성과를 공유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또한 기술사업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중소기업의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특허법인 프렌즈의 고홍순 본부장의 ‘중소기업의 기술사업화 전략 및 성공사례’라는 주제로 특강도 준비돼 있다.

김태운 대구시 창업진흥과장은 “연구개발 성과를 공유함으로써 현 사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미래를 향한 새로운 도전의지를 함양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차세대선도기술개발사업은 지원금 1억원당 매출 4억 8천만원, 고용 3.1명의 성과를 거양하고 있는 대구시의 대표 연구개발 사업으로 최근 9년간 사업화 성공률 64.3%로 기술 혁신 역량 강화에 기여하고 있다.

 

정우빈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우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