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소비생활 유통시장/소비자
경북도, 베트남·태국서 현지 수출상담회 진행... 향후 수출길 개척 성과

(유통=디지털경제) 경북도는 지난달 24일(월)부터 28일까지 베트남 하노이와 태국 방콕현지에서 동남아 해양수산 전문 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를 진행했다고 2일(화) 밝혔다.

경북도에 따르면 ‘2019 해양수산 창업투자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번 수출상담회는 신흥성장 국가인 베트남과 신남방 경제허브 국가로 도약하고 있는 태국 시장 개척을 희망하는 도내 우수 해양·수간기업의 판로 다각화와 제품 홍보를 위해 마련했다.

수출상담회는 25일 베트남 하노이를 시작으로 27일 태국 방콕에서 도내 해양․수산 제품 생산 중소기업 10개사가 참가해 현지 12개사의 바이어들과 일대일 미팅으로 진행해, 136건, 1천 242만 달러 수출상담과 4건 50만 달러의 현장 계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올렸다.

또한 348만 달러의 수출 계약도 계속 진행하고 있다.

도는 지난 5월 태국 식품 박람회에 6개 업체가 참가해 제품 홍보와 함께 135만 달러 규모의 계약을 추진하고 있으며, 올 하반기에는 홍콩식품박람회, 중국박람회 참가와 베트남 시장 개척단 파견을 통해 해외 시장 마케팅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갈 방침이다.

김두한 경북도 해양수산국장은 “향후 동남아시장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수출협의체 구성 및 해외진출 관련 세미나 개최, 우수 해외바이어 발굴과 판로 개척 등 다양한 새업개발과 추진으로 수산가공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할 것이다”고 말했다.

경북도는 지난달 24일(월)부터 28일까지 베트남 하노이와 태국 방콕현지에서 동남아 해양수산 전문 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를 진행했다고 2일(화) 밝혔다. (사진 - 경북도 제공)

이대성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